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리카싱과 마윈이 처음으로 손잡았다. 알리바바 그룹의 금융회사인 앤트파이낸셜이 26일 청쿵그룹과 전략적 협력계약을 체결, 자사 모바일결제서비스 알리페이의 홍콩판 버전인 '알리페이 HK'를 공동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각각 50%씩 출자해 합자기업을 설립하는 방식으로 알리페이 HK를 함께 운영하기로 했다. 구체적인 출자 액수는 공개되지 않았다.

 


현재 이 방안은 중국 상무부의 반독점법 심사 허가를 앞두고 있으며, 올해 안으로 합자기업 설립이 완료될 예정이다.구체적인 협력 내용도 공개되지 않았지만 청쿵그룹이 홍콩에서 운영하는 하버그랜드, 하버플라자호텔, 파크앤숍, 왓슨스, 포트리스 등 600여개 매장에서 알리페이 결제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외에 청쿵그룹 산하 허치슨통신이나 홍콩전력(HK 일렉트릭) 등에서 통신비나 전력비를 알리페이로 결제할 수 있도록 하는 협력도 예상된다.


청쿵그룹 측은 “청쿵그룹이 보유한 광범위한 시장 네트워크와 풍부한 마케팅 경험에 앤트파이낸셜의 핀테크 경쟁력을 결합하면 방대한 시너지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했다. 앤트파이낸셜 측도 “홍콩 주민들이 전방위적으로 전자금융 서비스를 향유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올 5월 홍콩 전자결제 서비스 시장에 진출한 알리페이 HK는 서비스를 시작한 지 2주 만에 10만명의 이용자를 확보했으며, 현재 홍콩 내 4000개가 넘는 매장에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홍콩 전자결제 시장에서는 알리페이를 비롯, 위챗페이, 페이팔, TNG, 페이미 등이 경쟁하고 있다. 알리바바는 이번에 홍콩 경제의 '큰손'인 청쿵그룹과 손잡고 홍콩 모바일 결제 시장에서 우위를 점하겠다는 심산이다. 청쿵그룹 산하 통신, 전력, 소매유통을 이용하는 충성고객만 66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콩 전체 인구 720만명의 90%가 청쿵그룹의 고객인 셈이다. 



  1. 옥토퍼스 구형 교체, 전자결제시장 본격 진출

  2. 캐리 람 행정부 2017 정책발표, “IT기술 · 주택계획 집중 예산 편성”

  3. 홍콩 공항, 안면인식기술 출국 통로 시작

  4. 中 13년만에 홍콩서 달러화 국채 발행

  5. “특별 양도세, 부동산 시장 피해 악영향” - 주택시장 보고서

  6. 일본 인근 해상서 홍콩 화물선 침몰

  7. 홍콩 대학들 기숙사 턱없이 부족… 쪽방사는 외국인 학생들

  8. 홍콩 항셍지수 28,600 상향 돌파… 10년래 최고 수준

  9. 홍콩 고속철 우려속에 대중 공개

  10. 홍콩 대졸자, 고졸보다 평균소득 80% 높아

  11. 리카싱-마윈 손잡고 홍콩 모바일 결제시장 진출

  12. 캐리 람 홍콩 독립활동 강경조치 예고

  13. BNP “싱가포르 집값 바닥쳤다… 홍콩 부동산은 미쳤다”

  14. ‘우산시위’ 3주년 집회… 다시 펼쳐진 노란우산

  15. 집값 치솟는 홍콩… ‘부모님 집 담보로’ 내집 마련 유행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16 Next
/ 216


X